강북구, 어르신 맞춤 일자리 1,415개 만든다       15-02-13      2460   
  강북구, 어르신 맞춤 일자리 1,415개 만든다
  노인 사회활동지원사업에 총 28억 5,300만원 들여 어르신 일자리 확대 창출
 
 


강북구가 ‘2015년 강북구 노인 사회활동지원사업’을 통해 어르신 맞춤 일자리를 창출,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생활을 돕는다.

거동불편노인 돌봄사업, 동 환경도우미, 초등학교 급식도우미, 스쿨존 교통지원사업 등 18개 사업에 총 1,415명을 모집하며, 강북구에 거주하는 만 65세 이상 기초연금을 받는 어르신이면 신청이 가능하다.

오는 2월 2일부터 6일까지 신분증과 주민등록등본을 갖추어 동 주민센터나 시립강북노인종합복지관, 대한노인회 강북구지회 등을 방문하여 신청하면 된다.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이나 홀몸어르신들을 대상으로 말벗이나 안부를 확인해 주며 어르신이 어르신을 돌보는 형태의 노노(老老)케어형 사업은 지난해 대비 63명을 추가로 선발하여 취약계층을 위한 노인사회활동을 강화한 점이 특히 눈에 띈다.

강북구는 2013년 1,201명, 지난해 1,340명에 이어 올해는 총 28억 5,3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1,415명의 어르신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등 해마다 어르신 일자리 창출을 더욱 확대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일자리 창출이야말로 성장과 복지를 해결할 수 있는 가장 효율적인 복지”라며, “어르신들의 사회 참여활동을 높이고, 소득을 통해 건강한 노후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앞으로도 어르신 일자리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강북구청 홈페이지(www.gangbuk.go.kr) 고시 공고란에서 공고문을 확인할 수 있으며, 보다 상세한 문의는 강북구 노인복지과(901-6713) 또는 각 사업수행기관으로 문의하면 된다.
 
 
 

출처: 강북신문 [기사원문 보기]

 


 

이름 패스워드 6e18e048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