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부천사 장나라 80억 상당의 의류 중국 쓰촨성에 기부       09-01-21      2586   
 

기부천사 장나라가 이번에는 80억 상당의 의류를 중국 쓰촨성에 기부했다.

장나라는 19일 3시 (현지시간) 쓰촨성 청두시 민정청에서 열린 기부행사에서 자신이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오리털 점퍼 회사 '삥지에'의 모기업 '보스통'의 협력을 받아 총 10만 벌의 오리털 점퍼를 애심기탁에 기탁했다.

장나라 애심기측 측은 "이번에 기부된 의류는 쓰촨성의 지진 지역 피해민의 동계 긴급 구호 방한복으로 사용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장나라는 "이 의류를 당연히 중국을 위해 쓰는 게 맞다고 생각해 사천성 민정청 내 사천중화 자선총회에 기부했다"며 "지진으로 힘들어하는 피해민들에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생각하니 너무 뿌듯하고 기쁘다. 오리털 점퍼의 따뜻함처럼 많은 사람들의 마음속에도 따뜻함이 전해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그녀는 기부행사를 마친 후, 쓰촨중화 자선총회 관계자들과 함께 지진 피해지역을 찾아가 직접 점퍼를 전달하기도 했다.

한편, 장나라는 성도에서의 기부행사 일정을 마치고 닝사하성의 인추안으로 이동해 '닝사하 위성방송 춘제완후이'를 녹화하고 중국 기부 일정 투어를 마감한다.

---출처---

온라인뉴스팀 119@breaknews.com

이름 패스워드 aba41e5b24